호텔앤레스토랑 뉴스레터 신청하기 3일 동안 보지 않기 닫기

2022.10.02 (일)

  • 흐림동두천 16.7℃
  • 구름많음강릉 21.3℃
  • 흐림서울 20.8℃
  • 흐림대전 18.5℃
  • 흐림대구 19.1℃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22.5℃
  • 흐림부산 21.7℃
  • 흐림고창 18.6℃
  • 구름조금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5.9℃
  • 흐림보은 16.1℃
  • 흐림금산 17.1℃
  • 구름조금강진군 16.7℃
  • 구름많음경주시 15.8℃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최영덕

[최영덕의 Hospitality Notes] ‘Sustainable Stay’ Trend와 호텔의 적용방안

 

국내외 호텔들, 지속가능성에 주목


Booking.com의 2021년 지속가능성(Sustainability) 보고서에 의하면 전 세계 여행객의 83%는 지속가능관광을 필수적으로 생각하고 있으며, 81%는 지속가능한 숙소에서 머물고 싶다는 의미 있는 결과를 발표했다. 코로나19 이전인 2016년도에는 62% 정도가 해당 사항에 대한 답변을 했는데, 코로나19 이후인 2020년도에는 74%로 급증하고 작년기준에는 81%로 압도적인 수치를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특히, 친환경을 인증하는 표시가 붙어 있는 호텔이라면 훨씬 더 선호할 것이라고 2019년 기준 여행객의 62% 정도가 대답했다. 세대 기준으로는 Z세대의 56%가 친환경 호텔을 특히 선호하며, 이러한 호텔을 선택한 여행객들은 평균적으로 일반 여행객들보다 3일 정도 길게 투숙하고 47%는 친환경 제품에 대해 더 많은 지출을 할 예정이라는 결과가 나왔다.


이러한 지속가능관광에 대한 트렌드는 여행객에 그치지 않고, 당연히 운영의 주체인 호텔들에게 많은 숙제들을 남겼다. 대표적으로는 2020년 온전한 비영리 독립단체로 태어난 SHA(Sustainable Hospitality Alliance)를 언급할 수 있는데 UN의 환경개발 관련 컨퍼런스의 결과로 10개의 글로벌 호텔 회사들이 연합, 1992년에 IHEI(International Hotels Environment Initiative)로 시작된 단체다. SHA의 14개 회원들은 전 세계 객실의 30%를 차지하고 있으며, 아코르, 힐튼, 하얏트, 포시즌스, IHG, 메리어트, 윈덤 등 대표적인 글로벌 회사들이 주도하고 있다. 환경 뿐 아니라 사회적인 변화를 강조하고 보다 많은 분야에서 책임 있는 운영과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전문성을 공유하며 실질적인 자원과 프로그램을 발전시켜 나가고자 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이미 많은 호텔들이 지속가능성에 주목하고 호텔 운영에 반영하고자 노력하고 있으며, ESG 경영을 선포, 실천하고자 노력하고 있는 상황이다. 다만, 호텔별로 적용분야는 매우 다르다. 간단하게는 친환경 제품을 적용하는 부분에서, 친환경 디자인을 통한 에너지 절감, 배출 쓰레기 절감, 해당 지역의 사회적 경제적 이익창출 등 다양한 분야를 고려할 수 있다.

 

이에 필자는 지속가능 호텔로서의 인증 프로그램 몇 가지를 소개해 많은 호텔들이 어떠한 방식으로 고객들과 친환경 호텔로서 소통할 수 있는지 알아보고자 한다.

 

Sustainable / Green / Eco 호텔?


지속가능, 그린, 친환경 호텔은 동일한 의미를 가지며, 전반적인 호텔 운영에 있어서 기본적으로 지속가능성에 대한 부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는 호텔로 다양한 정의에 따라 그 범주는 좀더 넓게 생각할 수 있다.


첫째, 신축되는 친환경 호텔의 경우에는 환경에 대한 피해를 최소화하는 방식으로 디자인 단계부터 지속가능성을 반영해 건설한다. 공사기간에는 원자재의 낭비를 줄이고 최소한의 에너지 사용 등을 통해 친환경적으로 진행, 완성된 건물은 기술과 장비를 통해 폐기물 관리, 에너지 절감, 수질 보전 등을 실현한다. 이러한 호텔들은 건물 자체의 지속가능성을 나타낼 수 있는 인증 프로그램을 적용하게 된다.


둘째, 기존의 호텔을 개선해 실행방식과 건물을 보다 친환경적으로 변화시키는 것이다. 이러한 친환경 호텔들은 신축되는 친환경 호텔들의 적용 사안들을 따라야 할 필요는 없지만, 지속가능성이라는 부분을 항상 고려하며 운영돼야 할 필요가 있다. 예를 들면 빗물을 모아 재활용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춘다든지, 화장실 변기에 물 조절 시스템을 적용하는 방법, LED 조명 교체를 통한 비용 감소, 고객과의 소통을 통해 세탁물 교체 주기를 보다 길게 가져가는 것 등 여러 가지 사항들이 있을 수 있다.


가장 최악의 상황은 친환경적인 이미지를 브랜딩하지만 실제로는 환경오염 감소를 위해 실질적인 노력은 하지 않는 위장환경주의인 ‘Greenwashing’에 해당되는 호텔이 되면 안 된다는 것이다.

 

Eco-Certifications


지속가능관광에 민감한 여행객들을 사로잡기 위해 적절한 간판을 고려한다면, 전 세계적으로 여러가지 인증 프로그램들이 존재하기에 귀 호텔의 사례에 적합한 것을 선택하는 것이 필요하다.

 

LEED ‘LEED’란 미국녹색건축위원회(USGBC: U.S Green Building Council)가 주관하고 있는 친환경 건축물 인증제도로, 빌딩에 대해 친환경 등급을 부여하는 세계에서 가장 권위있는 인증제도다. 신축호텔들에 주로 해당되는 내용으로, 획득하는 점수에 따라 4개의 인증으로 나눠져 있다. 전체의 44%는 미국 외의 국가에서 인증을 취득하고 있다.

 


Green Globe ‘Green Globe’ 인증은 사업의 환경, 사회, 경제적 지속가능성 외에도 공급망에 있는 협력사에 대한 부분도 평가한다. 44개의 주요평가항목 및 380개 이상의 기업의 사회적책임(윤리경영)에 대한 평가를 실시, 전방위적으로 구체적인 내용을 다루는 것으로 유명하다. 평가 항목의 50% 이상에 해당하면 인증을 받게 되며, 5년 연속 인증을 통과하면 골드 등급이, 10년 연속의 경우에는 플래티넘 등급이 된다. 공정한 평가를 위해 제3자를 통한 감사를 실시한다. 또한, 인증 뿐 아니라 최대한 친환경 운영을 할 수 있도록 교육을 진행하기도 한다.

 


TripAdvisor Green Leaders Globe 비용 없이 취득할 수 있는 인증으로 친환경 운영을 적용하고 있는 호텔들을 인정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인증된 호텔은 ‘Green Leader Logo’가 상단에 표시돼 호텔의 개요와 함께 트립어드바이저에서 보여진다. 이 인증 프로그램은 린넨 재사용 프로그램, 에너지 기록 확인, 재활용, 에너지 절감 조명 기구, 수도 절감, 전기차 충전소 등 다양한 분야들을 평가한다. 환경 실행사항들을 고려해 등급에 따라 브론즈, 실버, 골드, 플래티넘의 4가지로 구별된다. 기본적으로 서베이를 통해 진행되기에 가장 쉬운 방법 중 하나며, 트립어드바이저 고객들에게 항상 노출된다는 점은 큰 장점이다.

 

 

Green Key Global ‘Green Key Global(http://greenkeyglobal.com/)’은 호텔과 회의시설을 위한 환경인증 단체다. 점점 많은 기업들이 탄소중립과 환경보호에 대한 고려를 하고 있기에, 주로 회의 관련 비즈니스를 많이 하는 호텔들에게 이상적인 인증이다. 미주지역에 주로 집중돼 있는 인증 제도기에 국내와는 거리가 있지만 살펴볼 필요가 있다. ‘Eco-Rating’을 사용해 호텔의 친환경 등급을 매기며, 1부터 5까지 Key를 부여, 5가 가장 높은 등급에 해당한다. 일단 등급을 받게 되면 어떻게 Key를 유지하거나 높은 등급에 갈 수 있는지에 대한 안내서를 제공받는다. 평가는 운영전반에 대해 진행되는데 예를 들면 에너지와 수자원 보호, 폐기물 관리, 실내 공기질, 지역사회 공헌, 건물 기반시설 및 토지이용 현황 등의 분야에 대해 이뤄진다.

 

Green Tourism Active ‘GTA Global’은 GSTC(국제지속가능관광위원회: Global Sustainable Tourism Council)로부터 인정받은 단체로서, 현장 평가를 통해 인증을 진행한다. 평가는 지속가능한 실행사항에 대한 부분으로 에너지 소비, 수자원 보호, 친환경적인 조달, 문화 보존, 직원 관행 등 여러 분야다. 비영리 단체이기에 소규모, 독립호텔들에게 열려 있는 인증 제도다. 4개의 등급을 가지고 있으며, 평가항목 기준 35%를 넘으면 ‘Green Initiate,’ 60%를 넘으면 ‘Green Leader,’ 80%를 넘으면 ‘Green Champion,’ 마지막으로 90%를 넘으면 ‘Green Champion with Distinction’에 해당한다.

 

Audubon Green Lodging Program 대표적인 미국의 환경보호 인증프로그램인 ‘Audubon’은 호텔에 대한 인증프로그램 또한 제공하고 있다. 해당 프로그램은 호텔이 수질관리, 자원보존, 폐기물 최소화 및 에너지 효율 등의 기준을 만족하는지에 대해 제3자 인증을 실시한다. 4가지 단계를 거쳐 인증하게 되는데, ‘Self-Evaluation’은 우수사례들을 배우고 신청서를 작성하는 단계며, ‘Assessment’는 담당자 검토 및 신청서 검증 단계다.

‘Verification’ 단계에는 독자적인 감사인이 해당 호텔을 평가하고, 마지막 ‘Eco-Rating’ 단계에서는 인증서를 받으며 향후 지속적 유지를 위한 제안사항들을 제공한다. 연회비는 미주지역에서는 50객실 기준 $250 정도에서 시작되며, 다른 지역에서는 별도의 기준을 적용한다.

 

 

Green Seal ‘Green Seal’은 소비자, 구매자, 생산자가 보다 지속가능한 환경을 강화할 수 있도록 과학적인 프로그램을 통해 통제를 하는 미국의 최고 권위있는 환경인증으로 비영리 환경표준 개발 및 인증 기관이다. 그린씰 인증제도는 연간 기업윤리실천 감시와 지속적인 개선을 약속해야 하는 등 엄정한 과정을 거친다. 호텔 부분의 인증은 ‘GS-33 Standard’에 따라 브론즈, 실버, 골드의 3가지 등급으로 구분된다. 폐기물 최소화, 에
너지 보존, 수자원 관리, 오염 방지, 친환경적인 구매 등 다방면에 걸쳐 평가가 이뤄진다.

 

EarthCheck 1987년부터 시작된 글로벌 단체로 컨설팅, 소프트웨어, 인증 등의 서비스를 제공해온 ‘EarthCheck’는 소규모 숙박시설, 서비스 아파트먼트, 대형 리조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형태의 숙소들에 대한 인증을 실시하며, 엄격한 과정을 거쳐야 한다. 에너지 효율, 토지이용계획, 공기질 저하 방지, 폐기물 관리, 온실가스 감소, 사회 문화적 관리 등 전방위에 걸친 평가를 통해 인증이 이뤄진다. EarthCheck 인증을 받게 되면 해당 이름을 사용해 다양한 마케팅 효과를 얻게 되는데, 신문/잡지의 기자들은 진정으로 지속가능한 호텔들을 구별하는데 있어서 이것을 하나의 여과장치로 활용한다. 전 세계 70개국 이상에서 사용하고 있는 국제적인 인증 프로그램이다. 페닌슐라, 카펠라, LVMH, 멜리아, 메리어트 등 이름만 들어도 알 수 있는 브랜드들 역시 해당 프로그램을 활용하고 있다.
 

 

위에서 언급한 인증프로그램 외에도 다양한 기관에서 친환경 및 지속가능성에 대한 인증 프로그램들을 제공하고 있다. 2015년 UN 총회에서 결의한 의제인 지속가능 발전목표(SDG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는 인류의 보편적 문제와 지구환경 문제, 경제사회 문제를 2030년까지 17가지의 주목표와 169가지의 세부 목표로 해결하고자 이행하는 국제사회 최대 공동 목표다. 이렇듯, 지속가능성이라는 전 세계적인 트렌드 속에서 고객들에게 신뢰성을 높여주고, 보다 체계적인 방향으로 발전해 나가기 위해서는 호텔들이 진지하게 인증에 대한 동참을 고려할 필요가 있지 않을까 생각해 본다.

 


2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기획

더보기


Hotel&Dining Proposal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