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7.31 (화)

  • -동두천 34.8℃
  • -강릉 31.5℃
  • 구름조금서울 36.4℃
  • 구름조금대전 36.4℃
  • 구름조금대구 32.9℃
  • 구름조금울산 32.0℃
  • 구름많음광주 33.7℃
  • 맑음부산 33.4℃
  • -고창 33.1℃
  • 맑음제주 31.5℃
  • -강화 32.8℃
  • -보은 34.3℃
  • -금산 34.5℃
  • -강진군 35.0℃
  • -경주시 31.4℃
  • -거제 33.8℃
기상청 제공

카페 & 바

Coffee Bar K 손석주 바텐더, 모닌컵 2018 코리아 챔피언십 우승


주식회사 CNC와 프랑스 프리미엄 시럽 브랜드 모닌(MONIN)이 2년마다 진행하는 '모닌컵 2018 코리아 챔피언십'이 지난 7월 26일 서울 강남의 플랜비(Plan.B)에서 열렸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한 모닌컵은 27세 미만의 바텐더와 믹스올로지스트를 대상으로 전 세계의 선별된 도시에서 2년마다 진행 중인 대회로 국내에서 해당 연령에 제한을 두고 있는 바텐딩 대회는 모닌컵이 유일하다. 대회는 대학생 부문과 현업에 종사 중인 프로 바텐더 부문으로 나뉘어 유망주 양성에 보다 집중적인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대회의 공식 명칭은 '모닌컵 2018 코리아 챔피언십(MONIN CUP 2018 Korea Championship)'으로 한국을 대표해 모닌컵 아시아 지역 본선에 참가할 바텐더를 선출했다. 올해의 아시아 지역 본선은 올해 10월 23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진행되며 해당 대회에서 3위 내에 입상할 경우, 12월 프랑스 파리에서 막을 올리게 될 인터내셔널 파이널 무대에서 전 세계 최고의 바텐더들과 실력을 겨루게 된다.


 


7월 26일, 한국을 대표하는 바텐더로는 커피 바 케이(Coffee Bar K)의 손석주 바텐더가 올랐다. 대한민국 대표 바텐더로 선발된 손 바텐더는 아시아 본선 참관권을 가진 대학부 우승자 장수빈 바텐더와 함께 2018년 가을, 여전히 뜨거울 말레이시아 원정길에 오르게 됐다.  지난 8년 동안 한국 바텐더가 인터내셔널 파이널에 진출한 전례가 없었기 때문에 여느 때보다 치열했던 모닌컵 2018 코리아 챔피언십인 만큼 손석주 바텐더의 다음 라운드에 대한 관심이 주목된다.


관련태그

MONIN  MONINCUP  COFFEEBARK  손석주  호텔앤레스토랑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