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02 (목)

  • 구름조금동두천 34.9℃
  • 구름조금강릉 32.2℃
  • 구름많음서울 36.6℃
  • 맑음대전 38.5℃
  • 구름조금대구 37.2℃
  • 맑음울산 31.6℃
  • 구름조금광주 36.3℃
  • 맑음부산 33.2℃
  • 구름많음고창 37.0℃
  • 구름많음제주 29.5℃
  • 구름조금강화 33.6℃
  • 맑음보은 35.8℃
  • 구름조금금산 37.7℃
  • 구름조금강진군 34.0℃
  • 구름조금경주시 34.9℃
  • 구름조금거제 32.4℃
기상청 제공

투어리즘 & 마이스

‘새로운 보라카이’, 친환경적 모습으로 10월 26일 재개장


필리핀 환경부 장관 로이 시마투(Roy Cimatu)는 10월 26일 보라카이를 재개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6개월 만에 공개되는 보라카이는 이전보다 훨씬 더 친환경적이고 쾌적한 모습으로 관광객들을 맞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보라카이 폐쇄를 결정하고 난 뒤, 필리핀 당국은 복구 프로젝트를 위해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했다. TF팀은 총 13억 6000 여 페소(한화 275억 6000만 여원)의 비용을 투자해 각 리조트마다 자체 하수처리시설을 설치하고, 섬 내의 습지가 남아있는 6개 지역의 불법 거주자들을 이주시키는 등 보라카이의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해왔다. 보라카이 재개장 이후에도 TF팀은 환경법을 준수하지 않은 시설에 대해서는 강력하게 제재를 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TF팀의 환경법에 따른 제재와 더불어 필리핀 관광부 역시 지속 가능한 보라카이를 위한 방법을 마련하고 있다. 베르나데트 로물로 푸야트(Bernadette Romulo-Puyat) 필리핀 관광부 장관은 “자연을 보존하는 동시에 주민들의 생계를 유지할 수 있는 균형 있는 방법을 찾을 것”이라며, “보라카이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세계 최고 수준의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법을 준수하는 시설만을 허가할 예정이며 관광부의 기준을 준수하지 않는 시설은 개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7년 한해 약 160만 여명의 한국 관광객이 필리핀을 방문했으며, 그 중 보라카이에는 35만 6644명이 방문했다. 필리핀 관광부는 한국인의 선호 관광지인 보라카이의 재개장과 더불어 올해 연말까지 더 많은 한국 관광객이 필리핀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관련태그

보라카이  보라카이재개장  호텔앤레스토랑  보라카이폐쇄  필리핀관광청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