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조금동두천 15.0℃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16.6℃
  • 맑음대전 17.8℃
  • 맑음대구 22.8℃
  • 맑음울산 18.4℃
  • 맑음광주 18.5℃
  • 맑음부산 17.0℃
  • 구름많음고창 15.9℃
  • 구름많음제주 19.3℃
  • 구름조금강화 14.7℃
  • 맑음보은 17.3℃
  • 맑음금산 16.6℃
  • 맑음강진군 18.1℃
  • 맑음경주시 19.1℃
  • 맑음거제 18.3℃
기상청 제공

이규홍

전체기사 보기
이규홍

[이규홍의 Hotel Design] 올해의 컬러로 호텔 분위기에 변화를!, 2022년 올해의 컬러

이규홍 칼럼니스트

지난해 팬톤 컬러 – 얼리미트 그레이, 일루미네이팅 세계적인 색채 연구소 팬톤(Pantone)은 매년 연초가 되면 2022년 전 세계 트렌드를 강타할 ‘올해의 색상’을 발표한다. 매년 사회, 정치, 경제, 문화, 라이프 스타일의 전반적인 의미를 담아 정하는 올해의 컬러는 패션, 푸드 리빙, 인테리어할 것 없이 여러 분야에 영감을 준다. 2021년은 특이하게 두 가지 컬러로 하나는 얼티미트 그레이(Ultimate Gray)와 일루미네이팅(Illuminating)이었다. 얼티미트 그레이는 견고함과 신뢰가 느껴지는 동시에 해변의 자갈처럼 평온함과 안정감을 상징했었고. 일루미네이팅은 옐로우 컬러로 태양의 빛이 스며든 것처럼 생기 있고 희망의 메시지를 주는 색상이었다. 이런 컬러들은 코로나19로 지친 사람들에게 견고히 견디며 희망찬 미래를 기다려보자라는 메시지를 전하는 역할을 했다. 올해의 색상 - 베리 페리 올해도 코로나19가 역시나 장기화되고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까지 기승을 부리는 요즘, 희망적인 메시지를 소비자들에게 주는 것은 물론 ‘평온함’이 새로운 주제로 선정됐다. 이러한 의미를 담아 팬톤이 새롭게 창조해 선정한 2022년 올해의 색상은 바로 ‘베리 페리(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