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2 (금)

  • -동두천 -12.0℃
  • -강릉 -6.0℃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8.1℃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4.9℃
  • 맑음광주 -5.7℃
  • 맑음부산 -4.3℃
  • -고창 -8.0℃
  • 제주 0.3℃
  • -강화 -10.9℃
  • -보은 -10.2℃
  • -금산 -8.9℃
  • -강진군 -5.4℃
  • -경주시 -6.2℃
  • -거제 -3.5℃
기상청 제공

호텔 & 리조트

[Focus People] 밀레니엄 서울힐튼 톰 왕(Mr. Tom Wang) 신임 판촉상무


HR 중화권에서의 이력이 화려하다. 주로 어떤 일을 했나?

그동안 싱가포르 리츠칼튼 밀레니아(The Ritz Carlton, Millenia) 호텔, 대련 샹글리라(Shangri-La) 호텔, 상하이 페닌슐라(The Peninsula) 호텔 등의 글로벌 체인 호텔에서 객실판촉, 연회판촉, 레버뉴 매니지먼트, 여러 부서에서 20여 년 동안 경력을 쌓았다. 중화권의 경우 워낙 영역이 넓다 보니 판촉사원이 정부, 대사관, 기업 등 세밀하게 나뉘어 있다. 중화권도 한국과 마찬가지로 호텔이 공급과잉 상태다. 여러 업무를 맡으며 고객 세분화에 특화돼 있는 판촉 전략을 한국에도 적용하고 싶다.


HR 밀레니엄 서울힐튼으로 합류하게 된 계기는 무엇인가?
서울에서의 커리어 개발은 나의 이력과 경력에 대해 부족한 것을 채우는 과정이라고 생각한다. 기본적으로 한국에 애정이 있다. 아내가 한국을 좋아해 휴가철이 되면 자주 방문했었다. 방콕, 베이징, 상하이, 한국 이렇게 네 가지 선택지가 있었는데 한국을 선택하는데 망설임이 없었다.


그 중 밀레니엄 서울힐튼의 경우에는 마켓에서 고급호텔로 자리매김 돼 있으며, 직원들도 남다른 역량을 가지고 있어 앞으로 성장할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했다. 밀레니엄 서울힐튼의 위치를 더욱 견고히 하는데 일조, 우리 직원들과 나의 커리어도 한단계 성장시키고 싶다.


HR 밀레니엄 서울힐튼의 판촉 전략은 어떤가?
어느 호텔이나 그렇겠지만 방문하는 고객의 채널이 상당히 다양하다. 그런데 하나의 채널에 의존을 해버리면 위험부담이 크기 때문에 고객 다변화에 중점을 맞추고자 한다. 중화권 시장과 한국의 다른 점을 이야기하자면 상해의 경우에는 호텔 고객의 50% 이상이 로컬고객이다.


하지만 한국은 로컬고객의 방문율이 한 자리 수에 지나지 않는다. 그래서 최근 내수고객을 붙잡으려는 프로모션들을 많이 하는 중이다. 실제로 올해 긴 연휴와 더불어 스테이케이션이 열풍을 불면서 3주 동안 패키지 고객들의 체크인으로 로비가 장사진을 이뤘다. 올해를 터닝 포인트로 내국인 고객들을 사로잡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HR 그렇다면 내국인 고객을 잡기 위해 주목하고 있는 세일즈 이슈는 무엇인가?
한국 고객들은 크리스마스나 연말 등 기념하고 싶은 날이 있을 때 특히 더 뭉치는 경향이 있다. 그렇기 때문에 패키지 활용이 중요한데, 보통 가족단위 고객은 엄마에게 결정권이 있는 경우가 대다수다. 그런데 엄마는 어떤 것을 호텔을 선택할 때 우선순위로 두는 것인지를 생각해 보았을 때 답은 ‘키즈(Kids)’다. ‘Happy Wife, Happy Children’을 모토로 키즈 부대시설, 프로그램, 특히 어메니티 개발에 집중해볼 생각이다.


HR 앞으로의 목표는?
2018년에는 중국인 관광객도 차츰 방문할 것이고 평창올림픽도 열리기 때문에 호텔업계가 좀 더 활발해지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전망해본다. 나 또한 한국에 온지 얼마 안됐기 때문에 이런 흐름을 타고 밀레니엄 서울힐튼을 성장시키고 싶다. 또한 우리 판촉 부서에 있는 모든 구성원들이 각자의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서포트할 것이다.


배너

카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