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1 (토)

  • 맑음동두천 25.8℃
  • 구름조금강릉 29.5℃
  • 맑음서울 25.6℃
  • 맑음대전 27.4℃
  • 구름조금대구 28.8℃
  • 맑음울산 25.0℃
  • 맑음광주 26.4℃
  • 맑음부산 23.2℃
  • 맑음고창 24.5℃
  • 맑음제주 23.7℃
  • 구름많음강화 19.1℃
  • 맑음보은 24.7℃
  • 맑음금산 24.8℃
  • 맑음강진군 27.7℃
  • 구름조금경주시 29.5℃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고재윤

[고재윤의 Beverage Insight] 아이스버그 워터(Iceberg Water)

URL복사


캐나다에 여행을 가면 호텔이나 레스토랑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먹는샘물이 아이스버그 워터(Iceberg Water)’. 아이스버그 워터는 캐나다 G20 정상회의 때 공식워터로 지정, 캐나다 정부에서 해외사절단에게 증정하는 단골 선물로 정평이 나 있는 먹는샘물이다. 아이스버그 워터를 제조하는 원수인 빙산은 태초에 생성, 역사적인 사건으로 1912415일 타이타닉호를 침몰시켰다.


한편 아이스버그 워터는 생산과정이 매우 위험하고 까다롭다는 것을 아는 사람들은 거의 드물다. 아이스버그 워터는 캐나다의 대표적인 먹는샘물로 정부의 엄격한 보호와 검증을 거쳐 출시되고, 미국의 FDA 승인도 받아 품질을 인정받았다. 최근 몇 년 동안 미국의 소비자리서치에서도 최고의 먹는샘물로 인정받은 100% 천연 빙산수로 가치가 높다.


캐나다 북극에서는 지구의 가장 순수하고 손 타지 않은 눈이 얼어붙어 거대한 빙하 벽으로 압축, 외부의 모든 불순물로부터 보호되고 있다. 수천 년이 지나면서 얼음은 자연적으로 분리, 지구상에서 가장 순수한 물을 보유한다. 세계에서 빙산이 수확되는 지역은 스발바르 군도(Coasts of the Svalbard Archipelago), 서부 그린란드(Western Greenland) 그리고 캐나다 동부(Eastern Canada)의 먼 북극 해안이다. 북극에서 캐나다 뉴펀들랜드까지 내려오는데 5~7년이 걸리고, 해류에 떠돌아다니면서 결국 3년 만에 녹아 사라지지만 사람의 손에 의해 물로 재탄생되면서 가치가 높아진다.


아이스버그 워터는 캐나다 뉴펀들랜드(Newfoundland) 해안선을 따라 가장 깨끗한 얼음을 루이스포트(Lewisporte)로 가져와 먹는샘물로 제조하기 때문에 미네랄에 불순물이 없고, 환경오염 물질이 전혀 없다. 1년에 단 6~9월 사이에 표류하는 빙산이 나타나면 21일 동안 채취가 가능하고, 50만 리터를 만들 수 있는 양을 확보한다. 이때 쇄빙선(Captain Ed)에 칼빙을 할 수 있는 자격증을 갖춘 숙련된 전문가가 탑승해 위험한 모험을 하면서 일정한 크기로 얼음 조각을 내고 채취한다. 빙산수를 수확하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므로 최첨단 쇄빙 기계와 숙련된 빙산 전문가들이 수행하는데 엄청나게 특화된 수확 과정은 얼음을 한 조각씩 모으는데 극한 위험이 따른다고 한다. 눈에 보이는 빙하 형성은 암석처럼 평평하거나 들쭉날쭉하며 채취할 때 예측할 수 없는 위험이 있고, 수천 톤의 얼음이 바닷물에 부딪히면서 쇄빙선 가까이 다가오기 때문에 어려움이 많다. 지구상에 빙산의 물만큼 순수한 물은 거의 없으며, 이 물은 결코 모래나 토양층을 통하지 않아 미네랄이 거의 없는 신선도가 높은 물이 된다.


캐나다 아이스버그 워터는 캐나다의 냉수연구센터(Centre of Cold Water Research)에서 수년간 연구 개발했는데 빙산을 검사한 결과 12000년에 생성된 얼음이라고 밝혀냈다. 현재 연구의 주요 관심은 녹는 빙산과 환경 사이의 상관관계를 밝혀내는 데 주력하고 있다. 캐나다 노바 스코샤(Nova Scotia)에 위치한 세인트 매리 대학(St Mary’s University)의 최근 연구에 의하면 바다에 녹는 빙하가 자연환경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고 발표하였는데 지구온난화 등의 장기적인 영향이 해수면을 상승시켜 빙하에 영향을 주는 것이다. 이러한 이유로 아이스버그 워터는 독립적인 실험실에서 정기적으로 점검하며, 추가로 세균학적 분석을 수행해 빙하수에 대한 품질인증서를 보장하고 있다. 아이스버그 워터는 순수하게 자연에서 얻은 것이므로 다시 자연으로 돌려주기 위해 팰링 리버스(Falling Leaves) 재단을 설립했고, 아이스버그 워터를 1병을 판매할 때 마다 적립, 빙하자연보호를 수행하고 있다.


아이스버그 워터 병은 반투명 하얀색의 유리병으로 고유하게 자연과 빙하의 순수함을 연상시켜주는 이미지를 주며, 라벨에서 병의 일부 배치, 병 번호 및 빙산이 수확된 기간을 확인할 수 있다. 빙산의 정확한 위치 좌표도 표시되고, 먹는 샘물 병에서 QR 코드를 스캔해 수확 과정의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필자가 아이스버그 워터를 시음해본 결과, 청량하고 편안하면서 시원한 느낌을 주며, 가볍고 부드러운 바디감이 마음조차 시원하게 해줬다. 산소량이 풍부하고 육각수 구조로 인체 흡수율도 매우 높다. 미네랄 총 용존량(TDS)5mg/L, 경도는 0.2mg/L로 고경도이고, 성분을 분석해보면 칼슘 0.7mg/L, 마그네슘 0.05mg/L, 나트륨 0.26mg/L, 염화물 0.01mg/L 등이 함유, pH7.20로 중성이며 질산염은 0mg/L이다. 아이스버그 워터는 5성급 호텔, 미쉐린 가이드 스타 레스토랑의 비즈니스에 이상적인 프리미엄 미네랄워터다. 호텔 레스토랑을 찾아오시는 고객들에게 피부미용, 기분전환에 좋은 물로 소개하면 매우 만족한다. 음식과 조화는 야채요리, 스시, 샌드위치 등과 잘 어울린다.


고재윤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외식경영학과 교수
고재윤 교수는 경희대학교 관광대학원 와인소믈리에학과장, (사)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 회장으로 한국와인의 세계화에 온갖 열정을 쏟고 있다.




8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카드뉴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