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28 (일)

  • 흐림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10.4℃
  • 흐림서울 5.6℃
  • 구름조금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5.7℃
  • 구름많음울산 7.3℃
  • 구름많음광주 7.7℃
  • 구름조금부산 9.5℃
  • 구름조금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12.5℃
  • 흐림강화 2.0℃
  • 구름많음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1.6℃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2.4℃
  • 구름조금거제 6.0℃
기상청 제공

고재윤

[고재윤의 Beverage Insight] 오스트리아의 먹는샘물, 와일드알프(Wildalp)

URL복사

 

다양한 먹는샘물 리스트를 보유한 오스트리아
유럽의 중심지며, 예술의 도시인 오스트리아는 세계에서 많은 관광객이 찾아온다. 오스트리아는 봄, 여름, 가을, 겨울별로 색깔이 있지만, 해마다 겨울이 오면 빈에서는 400개 이상의 무도회가 열리고, 30만여 명이 넘는 사람들이 춤을 즐기기 위해 세계 각지에서 빈으로 찾아온다. 그리고 화려한 궁중 문화와 대자연이 공존하는 오스트리아에서 북이탈리아에서 전해진 비너슈니첼, 헝가리에서 영향을 받은 굴라시, 누구나 사랑받은 단맛의 수많은 케이크, 아이스크림 등을 체험할 수 있기에 더욱더 인기가 많을 수밖에 없다.


오스트리아에 가면 고급호텔, 레스토랑에 다양한 먹는샘물 리스트를 볼 수가 있다. 그중에 최근에 개발돼 시판되는 와일드알프 먹는샘물의 인기는 대단하다. 수돗물을 마실 수 있는 나라는 세계적으로 손에 꼽을 만큼 적지만, 오스트리아는 걱정할 필요가 없는 나라다. 국민은 수돗물을 시중에 팔고 있는 먹는샘물보다 맛이 좋다고 한다. 대부분의 수돗물 수원지가 알프스에서 녹아 내려오는 계곡의 물이니 이해가 된다. 또한, 오스트리아는 축복의 땅인 이유가 있다. 국가 차원에서 수생태계의 악화를 막기 위해 감시하는 덕분으로 세계 환경성과지수 순위에서 오스트리아는 1위를 차지했다.

 


오스트리아의 품질 좋은 프리미엄 물, 와일드알프
2002년 스티리아(Styrian)주에 있는 자치제 리에젠(Liezen)의 와일드알펜(Wildalpen)마을에 와일드알프 먹는샘물이 설립됐다. 오스트리아의 스티리아 알프스산맥(Styrian Alps Mts.)의 호치스와브 산(Hochschwab Mt.)은 100개의 산봉우리가 있고, 가장 높은 봉우리는 해발 2277m에 이르며, 자연 청정한 순수한 와일드알프 먹는샘물의 근원이 있다. 그중에 남 알프스산맥의 스티리아 알프스산맥에 있는 호치스와브산 깊은 계곡에 있는 수원지의 떼루아는 공기 좋고 물이 좋은 곳으로 희귀한 꽃의 보고로 널리 알려져 청정지대로 유명하다.

 

오스트리아에서 생산되는 먹는샘물 중에 품질 좋은 프리미엄 물로 인정을 받고 있으며, 어린이용 먹는샘물로 전세계적으로 명성이 높다. 특히, 유럽사람들이 많은 관심을 보이는 동양의 신비주의를 마케팅 전략에 도입했다. 양력 대신 음력에 의한 취수방법을 마케팅에 스토리를 입혔다. 보름달이 뜨는 만월(滿月)에 신비로운 기운을 받은 먹는샘물을 한정해 병입한 프리미엄급 먹는샘물로 건강에 효능이 있는 물로 광고하면서 많은 관심과 함께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

 

최근 출시된 와일드알프 베이비(Wildalp Baby) 먹는샘물은 오스트리아 식품위원회에서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산모, 유아 음식 전용 먹는샘물로 유명세를 치르고 있다. 다량의 천연산소가 함유돼 있고 높은 용해도를 갖고 있어 끓이지 않아도 분유 및 이유식에 바로 타서 먹일 수 있는 특징을 갖고 있다. 와일드알프 베이비 먹는샘물은 우리나라에서도 최근 젊은 엄마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나면서 인기를 끌고 있다.

 

비단처럼 부드러운 맛이 일품
수원지가 있는 스티리아 알프스산맥의 지형은 석회암으로 구성돼 있다. 호치스와브산 깊은 계곡에서 샘솟은 물은 석회암 필터삼아 여과시켜 자연 그대로의 순수함을 담았으며 신선하고 상쾌한 맛을 맛볼 수 있다. 나트륨은 거의 함유돼 있지 않으며, 산소의 함량 수치는 9.2mg/L로 매우 높은 편이다. 또한, 자연 그대로 함유되는 미네랄은 균형감이 좋으며, 천연 산소 함량이 높아 피곤한 현대인의 스트레스에 좋고, 나트륨 함량은 매우 낮아 누구나 편하게 마실 수 있는 물로 전세계 23개국 이상에 수출하고 있다.


필자가 와일드알프 먹는샘물을 시음해본 결과, 자연 친화적인 천연 산소 함유량이 많아 아주 신선하고 상쾌한 맛, 비단처럼 부드러운 맛이 일품이다.


 

호텔 레스토랑에서의 활용법
와일드알프 먹는샘물은 스티리아 알프스산맥(Styrian Alps Mts.)의 호치스와브 산(Hochschwab Mt.)의 청정자연에서 취수한 지하 용천수로 TDS 수치는 Low 정도이고 알칼리성의 물로 마시기 편하며, 인체 흡수율도 매우 높다. 와일드알프 먹는샘물은 5성급 호텔, 미쉐린 가이드 스타 레스토랑에 어린이를 동반한 고객에게 추천하면 좋다. 호텔 레스토랑에서 채소 샐러드, 닭고기 찜 요리, 동양식 면 요리 등을 주문한 고객에게 권하면 매우 만족한다. 유아를 동반한 고객이 분유를 탈 수 있는 물을 원할 경우, 오스트리아 식품위원회에서 공식적으로 인정받은 산모, 유아 음식 전용 먹는샘물이라고 추천하면 매우 좋을 것이다.

 

고재윤 / jayounko@hanmail.net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고황 명예교수
현재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외식경영학과 교수 겸 관광 대학원 와인소믈리에학과장이면서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 회장으로 한국와인의 세계화에 힘쓰고 있다.

 

 

관련기사


배너

카드뉴스


배너